left_k
 
임종이란 이 세상에서 마지막 숨을 거두는 고인을 지켜보는 것을 말합니다.
죽은 사람의 입장에서는 운명(殞命)이라고 하며, 타인이 입장에서는 임종이라고 합니다.

사람이 일단 운명을 하게 되면, 고인뿐 아니라 유족을 위해서 우상숭배의 죄를 범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사람이 죽으면 먼저 의사와 목사님에게 알려서 사망진단 및 장례절차를 의논하도록 합니다.

① 베개로 머리를 바로잡고 시신을 바로 편 다음 백지나 솜으로 귀, 코, 입 등을 막습니다.
② 시신이 굳기 전에 팔과 다리의 관절을 가볍게 주물러 펴고 몸도 뒤틀리지 않도록 바로 잡습니다.
③ 손가락을 주물러 펴고 엄지 손가락을 백지로 감아 두 손을 배위에 가지런히 놓고 두 발도 묶어 가지런히 폅니다.
④ 빈소를 깨끗이 청소하고 나무판과 같은 적당한 깔개(칠성판)를 깐 다음 시신을 옮겨 놓습니다.
⑤ 깨끗한 천으로 시신을 덮고 병풍이나 가리개로 가려 놓습니다.
⑥ 병풍 앞에 상을 마련하고 고인의 사진과 성경책을 펴 놓습니다.

① 먼저 상주를 세우되 상주는 고인의 자녀 중 장남이 되며, 상주는 상례를 하는 동안
② 교인이나 친척 중에서 상사 일체를 총감독하며 보살필 호상을 선정합니다.
③ 장례일정을 계획합니다.
- 사망진단서, 주민등록초본, 장의물품 등을 준비하고
- 임종예배, 입관예배, 발인예배, 하관예배를 계획하며
- 장례일자, 장소, 방법을 계획합니다.
- 또한 가까운 친척과 친지들에게 부고(전화)를 합니다.
ⓒ1997. SaRang Church All Rights reserved.
(06655)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121 사랑의교회 / 대표전화 : (02) 3495-1000~4  약도